북초등학교 어린이들, 한중일 문화공연
상태바
북초등학교 어린이들, 한중일 문화공연
  • 김태홍 기자
  • 승인 2018.10.11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중국 4개도시, 일본 2개도시 공연 및 체험한마당
 

제주자치도는 동아시아문화도시간의 지속적인 교류사업의 일환으로 탐라문화제 기간 10일부터  14일까지 동아시아문화도시 3개 도시와 자매우호도시 3개 도시가 도내 초등학교를 찾아 어린이들과 함께 하는 공연과 문화공연 체험을 하는 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북초등학교 학생 150여명과 함께 중국 닝보 수호명권-무술극, 취안저우 난인-한족의 고대음악, 2009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재, 상하이 강남사죽악-전통 현악과 관악, 하이난 소수민족 공연단 2개(이족과 묘족) 팀, 일본 홋카이도 에존 뮤직 및 교토 기타와 춤 공연과 어린이와 공연단이 하나되는 흥겨운 놀이 한마당이 학생들의 환호속에서 펼쳐졌다.

특히, 참여한 4개 도시들이 적극적인 참여의사와 함께 다양한 문화를 접하게 하기 위해 초등학교를 선정, 문화향유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이번 참가한 6개도시와 국내 동아시아문화도시(청주, 광주, 대구)는 탐라문화제 기간동안 탐라문화광장 주무대에서 공연을 하고 거리퍼레이드에 참가, 중국 상하이시 및 일본 홋카이도 및 교토는 처음으로 탐라문화제 무대에서 도민들과 함께 했다.

박순희 제주북초등학교 교장은 “다양한 공연을 학생들과 함께 해서 너무 행복하고 매해 함께 하고 싶다.”라며, 6개 도시 공연팀도 “탐라문화제에서 도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도 즐거웠지만, 학교를 찾아 어린이와 함께하는 이번행사는 감동과 기쁨이 있는 자리였다.”고 밝혔다.

제주도 조상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국제문화교류는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은 서로의 몸짓과 눈빛으로도 서로를 이해하는 기회를 갖는 만큼, 지속적인 문화예술교류를 통해 지역문화예술인들을 지원하고 탄탄한 국제문화 네트워크형성으로 글로벌 문화예술 공급자와 수혜자가 함께 어울리는 터전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