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2018년 제2회 추경예산안 1조 2,066억 원 편성
상태바
도교육청, 2018년 제2회 추경예산안 1조 2,066억 원 편성
  • 김태홍 기자
  • 승인 2018.12.06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2018년도 제2회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으로 기정예산 1조 1,942억 원보다 124억 원 (1.0%)이 증가한 1조 2,066억 원을 편성해 6일 도의회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안은 지난 제1회 추가경정예산 편성 이후 교부된 특별교부금 사업과 유치원 증개축, 다목적강당 증개축, 석면함유시설물 개선 등 학교현안 시설사업을 중점 반영했으며, 사업계획 변경 등으로 인한 세출예산을 조정해 편성했다.

세입은 특별교부금 60억 원을 비롯하여, 지방교육재정교부금보전금 15억 원, 자체수입 45억 원 등을 증액하였고, 국고보조금 3억 원 및 비법정전입금 3억 원 등은 감액했다.

세출 예산은 유치원 증개축 38억 원, 다목적강당 증개축 36억 원, 석면함유시설물 개선사업 11억 원, 학교 시설물보수 관리 54억 원 등 지역현안 특별교부금 사업 및 학교현안 시설사업을 편성했고, 이외에도 초‧중등학교 학내망 개선사업 등 국가시책특별교부금 및 누리과정지원비 31억 원, 학교급식종사자 인건비 30억 원, 신설 병설유치원 교구구입비 3억 원 등도 추가 편성했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안은 오는 17일부터 21일까지 열리는 제367회 제주도의회(임시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