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와흘메밀마을’농산어촌개발사업 완료
상태바
제주시, ‘와흘메밀마을’농산어촌개발사업 완료
  • 김태홍 기자
  • 승인 2019.02.11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조천읍 와흘리 일원에서 시행한 ‘와흘 메밀마을 농산어촌개발사업’이 완료됐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 신규 사업으로 선정되어 총사업비 26억8600만원으로 기본계획 및 세부설계를 거쳐 2018년 6월 착공, 12월에 준공됐다.

주요 사업은 방문자센터(2층규모) 및 진입로, 돌담길조성, 야외체험장, 와흘 본향당 등을 정비했고, 지역역량강화사업을 통해 와흘리 주민의 역량강화에도 비중을 두고 추진했다.

방문자센터는 정면은 한라산이 보이며, 뒤로는 바다 전경이 한눈에 볼 수 있는 위치에 자리 잡았고, 1층은 외부 방문객 및 체험객들에게 메밀을 활용한 체험공간으로 사용할 이벤트홀과 기업의 워크숍 등 회의실로 활용 가능한 다목적강당이 있으며, 2층에는 다목적 룸이 조성되어 있다.

제주시는 앞으로 와흘리의 농촌체험휴양마을이 본격 운영됨에 따라 와흘메밀마을의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이고, 도농교류활성화는 물론 농촌지역의 소득증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