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민생안정 해답 ‘현장 대화’
상태바
원희룡 지사, 민생안정 해답 ‘현장 대화’
  • 김태홍 기자
  • 승인 2019.02.11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간정책 조정회의서 '도민 민생경제 진단 및 활성화 방안' 논의
 

원희룡 제주자치도지사는 11일 “경제주체와의 적극 소통과 부서 간 협력으로 민생안정 지원 실태를 파악하고 제도 개선 사항을 발굴할 것”을 주문했다.

원 지사는 이날 오전 9시 30분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주간정책 조정회의를 주재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주간정책 조정회의는 올해 도민이 체감하는 민생경제 안정에 역점을 두기 위해 ‘도민 민생경제 진단 및 활성화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원 지사는 “행정이 좀 더 긴장도를 높여야 한다”며 “같은 곳을 바라보며 대처해나가는 대화와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이런 어려운 경제상황에도 행정이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 함께 문제를 찾아가는 자세를 보이니 힘이 난다. 이제까지와는 다르다’는 소리를 들을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철저히 고객 중심으로 가야한다”며 “시장의 변화에 지속적으로 대처하는데 초점을 두고 현장에서의 실제 효과, 도민 인재육성과 기회, 경제주체의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책을 펼칠 것”을 요청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골목상권 살리기 등 서민생활 관련 분야 안정화 대책 △1차 산업 진단 및 활성화 방안 △관광 산업 활성화 방안 △주택·건설시장 침체 완화 대책들이 공유됐다.

원희룡 지사는 2월간 신규 국비사업과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대한 전 방위적 노력을 강조하며, “현장 대화를 통해 묻혀있는 현안에 대해 때를 놓치지 않고 국비사업 신청, 제도개선 건의 등을 대응해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