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생태숲』 아그배나무를 찾아 온 새
상태바
『한라생태숲』 아그배나무를 찾아 온 새
  • 한라생태숲
  • 승인 2019.02.12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생태숲
 

 

『한라생태숲』 아그배나무를 찾아 온 새

               

아그배나무와 새 1

 

 

쌓였던 눈이 사르르 사르르 녹는군요.

볕이 참 좋은 날입니다.

무수한 열매를 매달고 있는 아그배나무 너머로 보이는 하늘이 참 맑기도 합니다.

 

 

아그배나무와 새 2

 

 

아, 잔뜩 쪼그라든 아그배나무 열매를 따먹는 새가 한 마리 보입니다.

 

 

아그배나무와 새 3

 

 

도톰하고 야무지게 생긴 노란 부리가 인상적인 ‘밀화부리’였지요.

밀화부리는 겨울이면 생태숲에서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는 철새입니다.

열매가 많지 않은 계절에 아그배나무 열매는 새들에게 고마운 먹거리가 됩니다.

 

 

아그배나무와 새 4

 

 

한 마리만 있나 싶었는데 다른 가지에 한 마리가 더 있습니다.

이 새는 머리 부분이 새까맣지요?

수컷입니다.

암컷은 머리와 턱이 옅은 갈색이고 수컷에 비해 몸 색이 옅은 편입니다.

 

밀화부리는 나무 위나 땅 위에서 나무열매의 딱딱한 껍질을 부리로 깨서 속을 먹습니다.

 

 

아그배나무와 새 5

 

 

그러고 보니 주변에서 하나 둘 아그배나무를 찾아오는 새소리가 들려옵니다.

밀화부리 한 무리가 먹을 것을 찾아 숲 이곳저곳을 돌아다니고 있었네요.

 

 

 

아그배나무와 새 6

 

하늘이 유난히 푸르니 쪼그라든 열매일지라도 새들에게는 맛깔스러워 보일 것 같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