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자생 새우란 기획전시회’ 개최
상태바
‘제주자생 새우란 기획전시회’ 개최
  • 김태홍 기자
  • 승인 2019.04.15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2019년 제주자생 새우란 기획전시회’를 오는 17일부터 21일까지 제주한란전시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제주자생 새우란은 땅속에서 옆으로 기듯이 자라는 덩이뿌리가 새우등을 닮아 이름이 지어졌으며, 제주도와 남해안 지역, 일본에 걸쳐 자생하는 난초이다.

이번 기획전시회는 난(蘭) 애호단체인 제주한란보존회와 한라새우란회에서 가꿔온 제주자생 새우란으로만 전시회를 개최해 전시관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세계유산본부는 전시회를 통해 제주한란과 자생난의 가치와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공유하는 한편, 제주 자생난의 복원과 보존에 대한 도민들의 관심을 기대하고 있다.

세계유산본부는 새우난 기획전시회에 이어, 오는 27일 ‘제주한란 비누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체험프로그램은 오후 1시와 4시 2회로 나눠 진행하며, 선착순 60명(12세 이상 남녀노소)을 사전 접수한다.

접수는 4월 17일부터 제주한란전시관 홈페이지 공지사항(www.jeju.go.kr/jejuorchids/index.htm)에서 참가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해 이메일(kost1212@korea.kr)이나 팩스(710-6969) 또는 방문접수하면 된다.

 

■ 나용해 세계유산본부장은 “새우란 전시뿐만 아니라 매달 난 관련 전시회 및 체험행사를 통해 난 문화 저변확대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올해 유리온실, 배양시설과 자생지 관람로 정비 등 탐방객 편의시설을 확충해 한란자생지를 지속적으로 유지·관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