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하우스 개발사기 수억원 챙긴 건설업자 기소
상태바
타운하우스 개발사기 수억원 챙긴 건설업자 기소
  • 김태홍
  • 승인 2019.05.16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최근 사기와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고모씨(43)를 구속 기소했다고 16일 밝혔다.

고씨는 지난해 4월부터 7월까지 A씨(72) 등 피해자 3명에게 접근해 제주시 애월읍과 서귀포시 서홍동 등에 타운하우스를 세워 분양해 돈을 벌 수 있다고 속여 투자금 명목으로 4억5천만원 가량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 2017년 서귀포시 남원읍에서 발주한 준광역 클린하우스 공사를 따내 사업을 벌였는데, 회사가 가압류돼 공사대금을 받을 수 없게 되자 가압류를 해결했다는 허위 서류를 제출해 대금 6600만원을 받은 혐의도 받고 있다.

또한 지난 2015년 2월에는 피해자 B씨(55)를 상대로 제주해군기지 완공 후 식자재 납품회사 선정 시 수의계약을 체결하기로 했다고 속여 2억원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