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야마가타현서 규모 6.8 강진…쓰나미 경보 발령(2보)
상태바
日 야마가타현서 규모 6.8 강진…쓰나미 경보 발령(2보)
  • 제주환경일보
  • 승인 2019.06.19 0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NHK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일본 북서부 야마가타현 앞바다에서 최대 진도 6강 지진이 발생해 쓰나미 경보가 함께 발령됐다.

NHK에 따르면 지진은 18일 오후 10시22분쯤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10km, 규모는 6.8로 추정된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지진 규모를 6.5로 발표했다.

진원 인근의 야마가타현, 니가타현, 이시카와현 등에는 현재 쓰나미 주의보가 발령된 상태다. 예상되는 쓰나미 높이는 1m다.

NHK는 진원과 인접한 니가타현 무라카미시의 시청, 경찰, 소방에 모두 전화 연결이 되지 않고 있는 상태라고 전했다.

도쿄전력은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의 경우 지진으로 인한 영향은 없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