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건, 北 접촉 안한다…美국무부 "발표할 일정 없어"
상태바
비건, 北 접촉 안한다…美국무부 "발표할 일정 없어"
  • 제주환경일보
  • 승인 2019.08.22 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지난 21일 오후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김연철 통일부 장관과 회동을 마치고 집무실을 나서고 있다. 2019.8.21/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미국 국무부는 현재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대북특별대표가 북한 측과 접촉할 계획이 없음을 밝혔다.

21일(현지시간)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모건 오테이거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비건 대표의 아시아 방문에 앞서 보도자료를 냈었다"면서 "비건 특별대표가 그 밖의 추가 회담을 하거나 다른 곳을 방문하는 것과 관련해 더 이상 발표할 게 없다"고 말했다.

앞서 국무부는 비건 대표가 19~20일 일본 방문에 이어 한국을 방문해 22일까지 머문다고 발표했었다.

비건 대표의 방한 시기가 한미연합훈련 종료 시점과 겹치자 일각에서는 그가 판문점 등지에서 북한과 접촉할 가능성을 제기됐었다.

비건 대표는 22일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과 만나 현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후 행선지는 중국 베이징이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또 미국인에 대한 북한 여행 금지 조치를 1년 추가 연장한 것에 대해 "미국의 정책과 일치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