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동부보건소,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 제주7번째 환자 발생
상태바
서귀포시동부보건소,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 제주7번째 환자 발생
  • 김태홍
  • 승인 2020.07.3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동부보건소(소장 강미애)는 제주에서 일곱 번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주의를 당부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은 4월~11월에 호발하는 감염병으로 SFTS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고열, 오심, 설사 등 소화기 증상을 나타낸다. 특히 감염자 중에는 50대 이상의 농ㆍ임업 종사자 비율이 높아 농촌지역 고연령층에서 주의가 더욱 필요하다.

이번 발생한 환자 A씨(여,61세)는 양봉업을 하는 분으로 약 일주일 전 양봉 작업을 하고 지인 감귤제초 작업을 도와주었다고 했다. 지난 29일 발열과, 피로감, 설사, 저혈압 등의 증상으로 병원진료 후 혈소판과 백혈구 감소 소견을 보였고, SFTS검사를 실시한 결과 7월 31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서귀포시동부보건소 관계자는 “진드기매개감염병의 예방법은 야외작업 및 야외활동 시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진드기 기피제 사용, 작업 후 바로 씻기 등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방법밖에는 없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