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날씨] 아침 5도 이하 추위 여전…전국 대기건조 '불조심'
상태바
[30일 날씨] 아침 5도 이하 추위 여전…전국 대기건조 '불조심'
  • 제주환경일보
  • 승인 2020.10.29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의 아침 기온이 4도까지 떨어지며 쌀쌀한 날씨를 보인 29일 오전 서울 세종로네거리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을 입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20.10.29/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서울=뉴스1) 정혜민 기자 = 금요일인 30일은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져 춥다. 중부내륙과 전북 동부, 경북 내륙, 산지는 기온이 0도 내외까지 내려간다.

기상청은 이날(30일)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는다고 29일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12도, 낮 최고기온은 14~20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Δ서울 7도 Δ인천 8도 Δ춘천 3도 Δ강릉 9도 Δ대전 5도 Δ대구 6도 Δ부산 12도 Δ전주 5도 Δ광주 6도 Δ제주 13도,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19도 Δ인천 17도 Δ춘천 18도 Δ강릉 16도 Δ대전 19도 Δ대구 18도 Δ부산 19도 Δ전주 19도 Δ광주 19도 Δ제주 18도다.

아침부터 구름이 걷히고 전국이 맑아지지만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을 받아 새벽부터 오후까지 대체로 흐리다.

오전 6시~낮 12시 강원 영동남부와 경북 동해안에는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다. 이들 지역의 예상강수량은 5㎜ 미만이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제주도 산지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다. 그 밖의 지역도 대기가 건조하니 산불 등 화재발생에 주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와 동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서해 먼바다 파고는 최고 2.0m, 남해와 동해먼바다는 최고 2.5m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