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악선언, 드림타워 주차난 등 도민갈등 해소 적극 나서겠다.”
상태바
“송악선언, 드림타워 주차난 등 도민갈등 해소 적극 나서겠다.”
  • 김태홍
  • 승인 2021.0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남수 제주도의장 신년메세지 "코로나 소용돌이 속에서 제주의 길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밝혀
좌남수 제주도의장
좌남수 제주도의장

좌남수 제주도의장은 1일 신년메세지에서 “코로나19로 아프고 힘들었던 2020년을 보내고, 신성한 기운을 가진 하얀 소의 해, 희망 가득한 2021년 신축년 새해가 밝았다”며 “도민 여러분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슬픔과 아픔 없는 한해, 계획했던 일 모두 성취하는 보람찬 한해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좌 의장은 “코로나19는 경제와 사회 모든 분야에서 변화와 쇄신을 요구하고 있다”며 “우리 도의회도 ‘도민과 함께하는 따뜻한 의정’을 슬로건으로 지속적인 의회혁신을 통해 일하는 의회 구현과 더 낮은 자세로 더 다가가는 민생의정 추진으로 지속가능한 제주발전의 소중한 디딤돌을 놓겠다”고 말했다.

이어 “겨울철 들어 대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 확산 차단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민의 일상의 삶 회복에 모든 지혜와 역량을 모아 더 큰 제주, 더 행복한 공동체를 향해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해나가겠다”며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 국회통과로 더 이상 특별하지 않은 제주특별법을 지금보다 앞선 고도의 차등적 분권을 담은 전부 개정안을 마련하고, 4·3특별법 개정안 국회통과와 4·3 완전해결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좌 의장은 “제2공항 갈등 해결을 위해 여론조사를 관철시켰듯이, 비자림로 확장, 송악선언, 드림타워 주차난과 카지노 문제, 풍력발전 등 도민갈등 해소와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는데 적극 나서겠다”며 “제주형 뉴딜의 성공적 추진을 비롯, 지방분권과 혁신성장, 4차 산업혁명 대응, 코로나19 이후의 변화의 소용돌이 속에서 제주의 길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좌 의장은 “새해에도 도민 여러분의 아낌없는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