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신창항, 서부권역 복합해양관광 마리나항만으로 개발..20억원 투자
상태바
제주 신창항, 서부권역 복합해양관광 마리나항만으로 개발..20억원 투자
  • 김태홍
  • 승인 2021.01.25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제주특별자치도는 신창항 공공마리나항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제주시 한경면 신창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조성되는 것으로, 신창항을 제주 서부권역 해양관광 거점지역으로 육성하기 위해 지난해 5월 해양수산부 제2차 마리나항만 기본계획(2020∼2029)에 반영더ㅐㅆ다.

도는 신창항은 최근 해양레저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기상악화시 항내 정온도가 안정적으로 유지됨에 따라 요트 및 레저보트들의 계류가 증가하며 이용객 안전 등을 위한 정비가 필요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제주도는 신창 공공마리나 개발을 위해 올해부터 2022년까지 총사업비 20억원을 투자, 요트계류시설 15선석을 시설할 계획이다.

오는 8월까지 설계용역 및 관계기관 협의를 완료하면 올해 9월부터 본격 공사를 착공, 오는 12월까지 사업이 완료된다.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는 이날 현장에서 “제주 서부권역 해양관광 거점으로 신창 공공마리나 시설이 본격 운영되면, 김녕·도두·강정 등과 연계해 서부지역 해양관광 활성화가 기대된다”며 “지역관광, 특산물 판매 등으로 이어져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공공마리나 개발을 통해 화순 등 지역에서 이루어지는 민간차원의 마리나개발 사업 투자도 촉진되어 제주가 동북아 요트 중간 기항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도는 공공마리나 개발에 김녕, 도두, 강정에 사업비 123억원을 투자, 요트계류시설(해상 48척, 육상 15척) 및 클럽하우스 등을 신축 완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