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체소개
제주환경일보
 찾아주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기후변화와 생태계 파괴 등 지구촌에 위기가 닥치고 있습니다.
환경문제는 이제 한 지역의 문제가 아닌 우리의 생존과 밀접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제주환경일보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제주환경을 위해 지난 2008년 12월 태동했습니다.

이후 2009년 5월1일 제주환경일보를 탄생시켰고 지난 2012년 2월29일 제주도에 인터넷신문사 등록을 마쳤습니다. 본지가 태동한 후 지난 3년여 동안 제주도는 천혜의 자연가치를 지닌 세계적인 곳으로 우뚝 서게 됐습니다.

세계자연유산지역이며 지질공원 인증을 받았고 생물권보전지역 지정과 람사르습지 지정 등 유네스코가 인정한 세계유일의 환경4관왕 지역이 됐습니다.

따라서 지구인 모두의 보물인 제주환경은 한번 파괴되면 영원히 사라지는 세계인의 보물이기도 합니다.

아직도 환경문제를 쓰레기나 악취문제 정도의 일로 생각하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입니다.

지진이 일어나고 빙산이 녹고 있습니다. 핵발전 사고로 토양이 죽고 농약과 비료 제초제 사용 등으로 먹거리에도 심각한 문제를 안고 있습니다. 지구촌에 사는 전 인류가 환경문제를 함께 고민하지 않는다면 지구촌의 환경문제는 식량문제와 더불어 우리 모두의 생존의 문제로 다가오기 때문에 보다 차원높은 접근이 필요해지고 있습니다.

제주환경일보는 제주도 인터넷신문 등록을 계기로 제2의 창간을 맞게 됐습니다.

앞으로도 변함없이 제주도의 환경문제와 더불어 우리 모두의 생명의 문제를 해결하는 일에 매진할 생각입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지도.편달 바랍니다.

발행인 고현준 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