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목기 맞은 제주마, 제주마방목지로 이송
상태바
방목기 맞은 제주마, 제주마방목지로 이송
  • 김태홍
  • 승인 2019.04.2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자치도 축산진흥원은 축산진흥원 부지 내 방목지에서 사육되던 제주마(천연기념물 제347호) 81마리를 22일부터 제주마방목지로 옮겨 오는 10월말까지 방목 관리한다고 밝혔다.

천연기념물 제347호(1986. 2. 8)인 제주마는 사사기(11월~4월 중순)에는 제주특별자치도 축산진흥원 내 방목지에서 사양 관리하며, 방목기(4월 중순~10월)에는 제주마방목지에서 방목 관리하고 있다.

축산진흥원은 제주마의 안정적인 사양관리 및 체계적 보존·증식을 위해 제주마방목지를 2개(도로 북쪽과 남쪽) 그룹으로 나눠 방목하고, 방목기간 중 생산된 자마는 11월경에 생산자단체(축협)의 가축시장에서 공개 경매를 통해 도내 희망농가에 매각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에는 제주마 81마리를 제주마방목지(91ha)로 이송·방목해 안정적으로 보호·육성하는 한편, 관람객들에게 제주의 영주십경 중 하나인 고수목마(古藪牧馬) 재현 및 제주마 홍보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제주마방목지를 찾는 관광객과 도민들에게 제주마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문화관광 해설사를 배치·운영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