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재활용 도움센터 소형폐가전 무상배출 증가
상태바
서귀포시, 재활용 도움센터 소형폐가전 무상배출 증가
  • 김태홍 기자
  • 승인 2018.06.13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재활용 도움센터에서 소형폐가전 무상 배출이 증가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무상 수거량은 4월 334대에서 5월에는 555대로 전월대비 221대(약 1.7배)가 증가, 시민 입장에서는 약 270만원의 배출 수수료(대형페기물 배출기준 3천원/개 적용)를 절약하는 효과를 보았다고 밝혔다.

소형폐가전 배출 및 수거 시스템은 종전까지는 소형폐가전에 수거스티커(개당 약3천원)를 부착해 클린하우스에 배출하거나, 5개 이상 모은 후 제주 리사이클센터(1599-0903)로 전화하면 무상수거가 가능했지만 5개 이상 모으기가 쉽지 않은 게 현실이었다.

하지만 재활용 도움센터(10개소)에 배출함을 비치, 스티커를 붙이지 않고 5개 이상 모아서 행정에서 처리하는 시스템을 적용, 시범 운영 중으로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새로운 소형 폐가전제품 배출 시스템이 환경 개선과 불법 배출 예방 효과도 얻고 있는 만큼 현재 설치 추진 중인 재활용 도움센터(하반기 10개소)도 거점 배출 시설로 확대 적용할 것”이라며 “시민의 입장에서 생활 쓰레기 배출 편의를 지속적으로 개선하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